You seem to be located in .
자세한 내용은 Scania 마켓 사이트로 이동하십시오..
대한민국
판매 지역
Production units

스카니아 XT

안전 기능

스카니아 XT는 안전한 선택입니다

스카니아는 건설 부문과 관련된 모른 종류의 작업에 대한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스카니아의 신형 건설용 트럭 XT는 다양한 종류의 기능과 안정성에 새로운 차원의 안정성을 결합시킨 차량입니다.

고객 안전성 높이기

건설 산업은 거의 모든 작업이 어렵고 힘이 듭니다. 운전자에게는 특히 힘이 듭니다. 그런 어려움은 시간 압력이나 공사 현자 환경이 될 수도 있습니다. 공사 현장에서는 좁은 공간을 두고 트럭이 화물을 배달하기 위해 후진을 하거나 미끄럽고 진흙 투성이의 땅에 빠져 꼼짝하지 못하게 되는 상황도 연출됩니다. 또한 다른 차량에 대해서도 조심해야 합니다. 이 모든 상황 중 안전이 가장 큰 근심거리입니다.

신형 스카니아 XT 건설용 트럭 제품군은 법적 안전 요건을 철저하게 준수합니다. 이러한 규제 요건으로는 이런 종류의 차량에서 작동하는 업그레이드된 AEB(자동 비상 브레이크) 및 LDW(차선 출발 경고)가 포함됩니다. 이들 장치에 설치된 센서가 전방의 교통 상황에 따라 차량 브레이크를 작동하거나, 트럭이 다른 차선을 향하거나 도로에서 벗어날 경우 경고합니다.

"법적으로 요구되는 기능 이외에도 고객이 선택할 수 있으며 중요한 역할을 하는 다양한 종류의 안전 옵션이 있습니다."라고 건설 부문의 프로덕트 매니저인 Henrik Andersson씨는 말합니다.

건설 차량은 일반 도로와 거칠고 힘든 환경에서 모두 사용되므로, 작업 장소에 상관없이 최적의 성능을 보장하기 위해 적절한 조정 작업을 거쳐야 합니다.

까다로운 지형에서도 높은 시계성 보장

XT 차량의 최대 장점 중 하나는 운전석을 기준으로 볼 때의 개선된 시계성입니다. 즉, 트럭이 자갈 채굴장에서 운행되거나 공사 현장에 화물을 배달하기 위해 까다로운 지형에서 작업할 때, 대부분의 경우 그러한 환경에 따라 차량을 맞춤 조정하기란 쉽지가 않습니다. 따라서 일반적인 건설 환경에서 시계성은 매우 좋지 않습니다. 하지만 XT의 경우는 다릅니다. Andersson씨는 다음과 같이 설명합니다.

"스카니아는 대시보드를 낮추었으며 사이드 윈도우도 가장 낮은 지점까지 낮추었습니다. 미러와 A-필라의 모양을 다시 디자인하였고 운전 위치를 앞쪽 및 사이드 도어와 더 가까운 쪽으로 이동시켰습니다. 그 결과 운전자에게 직접적으로 보이는 시야가 크게 개선되었습니다.

스카니아는 사람과 차량과 운송 회사가 동일한 공간을 공유할 수 있도록 차량을 서로 다른 환경에 맞추어 조정해 주는 카메라와 같은 보안 시스템의 연구 개발을 장기가 진행해오고 있습니다. "번잡한 도심의 도로에서 적재와 하역이 이루어질 때 많은 시간이 소요됩니다. 이는 스카니아에서 고려해볼 만한 문제입니다."

사고 발생 시

안전성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이제 사이드 커튼 롤오버 에어백도 제공됩니다. 이 에어백은 속도나 틸트 각도가 함께 문제가 되어 차량이 전복될 위험에 처해 있을 때 작동됩니다.

사이드 커튼 롤오버 에어백은 자재를 덤핑하는 이들에게 그리고 정차 중에 무게 중심이 높아질 때 특히 중요한 안전 옵션입니다. 믹서도 속도를 낼 때 무게 중심이 높아지므로 이 기능으로부터 보호를 받을 수 있는 또 다른 차량입니다. 

"대체로 운전자는 모든 측면에서 인체공학적으로 편안하고 안전한 더 넓은 캡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라고 Andersson씨는 말합니다.

XT 트럭의 다양한 안전 기능과 안정성을 고려할 때 스카니아의 건설 부문 고객들은 적시에 목적지를 신속하고, 안전하고, 수익성 있게 오갈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하게 될 것입니다.